왼쪽부터 이철희 이남주 채이배 © 강민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