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소란 朴笑蘭

1981년 서울 출생. 2009년 『문학수첩』으로 등단.

시집 『심장에 가까운 말』 『한 사람의 닫힌 문』 등이 있음.

noisepark510@hanmail.net

 

 

 

낙석 주의

 

 

위험하오니, 앞에서 망설이는 사람이 아닙니다

나는

어떤 펜스도 넘지 않습니다 무섭습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