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준태 金準泰

1948년 전남 해남 출생. 1969년 『시인』으로 등단. 시집 『참깨를 털면서』 『꽃이 이제 지상과 하늘을』 『달팽이 뿔』 『밭詩』 등이 있음. kjt487@hanmail.net

 

 

 

노래, 물거미

 

 

1

70년 세월

그저 흘렀을까

아니다!

그렇지 않다!

 

남과 북 가로지르는

비무장지대

저자의 다른 글 더 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