촌평

 

서중석 『한국현대사 60년』, 역사비평사 2007
조희연 『박정희와 개발독재시대』, 역사비평사 2007

민주주의라는 창을 통해 본 한국현대사

 

 

정일준 鄭一畯

고려대 사회학과 교수 ijchung@korea.ac.kr

 

 

박정희 한국현대사한국현대사는 논쟁중이다. 대선판과 엇물려 소위 산업화세력과 민주화세력 사이에 현대사 해석을 둘러싼 논란이 한창이다. 남북관계가 진전됨에 따라 분단과 전쟁, 대결로 점철된 한국현대사에 대한 진지한 성찰이 요구된다. 그런가 하면 지구시대를 맞아 한반도 바깥에서도 한국사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세계사적으로 볼 때 한국현대사는 산업화와 민주화를 단기간에 이루어낸 성공담이다. 이런 대내외 조건 속에서 해방 이후의 한국현대사 전반과 박정희시대를 중점적으로 다룬 두권의 저서가 거의 동시에 출간되었다. 두 저서는 오늘 우리가 누리는 민주주의가 밖에서 또는 위에서 주어진 것이 아니라 밑으로부터의 투쟁에 의해 쟁취한 것이라는 점을 풍부한 역사적 사실 제시를 통해 잘 밝혀주고 있다.

서중석(徐仲錫)의 『한국현대사 60년』(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 기획, 이하 『현대사』)은 “독재시절을 겪지 않아 민주주의의 소중함을 절감하기 힘든 새로운 세대들에게 민주화운동의 경험과 민주주의의 가치를 전하는 것”과 “한국 민주화운동에 대해 잘 모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