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 ‘창비시선 200’ 기념 특집

 

오규원 吳圭原

1941년 경남 삼랑진 출생. 1968년 『현대문학』으로 등단. 시집으로 『가끔은 주목받는 생이고 싶다』 『사랑의 감옥』 『토마토는 붉다 아니 달콤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