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나리오

 

 

나혜민

나혜민 羅慧珉

1986년생. 동국대 문예창작학과 2학년.

chesarjino@hanmail.net

 

 

 

소년 소녀 차차차

 

씨놉시스

서른을 코앞에 둔 인기 없는 에어로빅 강사 고소녀. 한땐 유능한 체조선수였지만 약물남용 사건으로 쫓겨난 뒤 지금은 빚만 잔뜩 지고 술에 의지해 살며 하루하루 근근이 벌어먹는 신세다. 직장을 찾아 이곳저곳을 전전하던 소녀는 결국 소년원에까지 다다르게 된다. 원생들의 불화와 잦은 사건 사고로 추락한 이미지를 쇄신하려는 희망소년원에서 전국 소년원 체육대회 입상을 노리고 도전 종목으로 에어로빅을 선택했기 때문이다. 제 발로 찾아왔지만 영 께름칙해하는 소녀에게 원장 석용은 대회에서 수상을 할 경우 상금을 모두 내줄 것을 약속한다. 상금에 눈이 먼 소녀는 결국 석용의 제안을 받아들이고 에어로빅단을 모집한다. 그러자 소년원의 사고뭉치 5인방 주환, 승현, 혜성, 영서, 효준이 모이면서 엉망진창 에어로빅단이 창설된다.

하지만 가족에게 버림받고 범죄자라 손가락질 받으며 깊은 속내를 타인과 나눌 기회가 없던 아이들은 소녀와 끊임없는 마찰을 일으키고 연습은 쉽게 이루어지지 못한다. 그러다 알코올릭의 습성을 버리지 못한 소녀가 아이들에게 술을 가르쳐 난장을 벌이는 바람에 몸보전마저 어려운 상황에 닥친다. 진퇴양난에 빠진 이들은 다가올 학예발표회에서 좋은 성과를 보여줄 것을 약속하고 울며 겨자먹기로 연습에 매진한다.

그러나 소년원 울타리를 벗어날 수 없는 아이들과 제한된 공간에서 에어로빅 연습을 하는 것은 맨땅에 헤딩하는 것이나 다름없다. 징계를 받아 화단을 청소하고, 단체로 배식을 받아 식사하고, 직업교육을 받는 틈틈이 아이들을 향한 소녀의 눈물나는 에어로빅 강습이 계속되는데……

 

*지면사정으로 작품의 일부만 싣습니다. 희곡 전문은 대산문화재단 홈페이지(www.daesan.or.kr)에서 보실 수 있습니다-편집자.

 

주요 등장인물

고소녀(女 29), 윤주환(男 20), 최승현(男 20), 김혜성(男 18), 박영서(男 19), 이효준(男 19), 강석용(男 52), 윤미선(女 30), 김춘식(男 42)

 

(전략)

 

12. 소년원. 체육관. 낮

줄지어 체육관 안으로 들어오는 원생들. 모두 착석하면 강단 위에 서서 마이크 드는 춘식.

 

춘식 자, 모가지 빼고 제대로 앉아 봅시다. 자자! SSKK의 정신으로!

 

춘식, 얌전한 원생들을 흐뭇하게 둘러보다 석용에게 공손히 마이크를 건넨다.

 

석용 (받아 들고) 오늘은 여러분께 발표할 매우 중요한 공지사항이 있습니다.

주환 (의아한, 목 빼고 보면)

석용 이번 전국 소년원 체전을 맞이하여 새로운 선생님이 부임해오셨습니다. (무대 위를 가리키며) 소개합니다. 고, 소, 녀 에어로빅 체조강사십니다!

 

무대 위로 신나는 음악과 함께 떨어지는 조명. 에어로빅 타이즈를 입은 소녀가 무대 가운데로 뛰어온다. 그리고 결의에 찬 얼굴로 에어로빅체조를 시작하는 소녀. 힘차게 팔을 뻗고, 점프를 하고, 다리를 들어 돌린다. 그 모습을 뜨악하게 바라보는 원생들. 소녀, 아랑곳 않고 다리를 찢어 구르려다가 순간 구토가 쏠리는지 대뜸 헛구역질한다. 못 볼 걸 봤다는 듯 인상 찌푸리며 고개 돌리는 원생들. 그러나 눈을 못 떼고 무대 위의 소녀를 바라보는 주환.

<

저자의 다른 글 더 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