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 ‘창비시선 200’ 기념 특집

 

장석남 張錫南

1965년 인천 출생. 1987년 『경향신문』 신춘문예 당선. 시집으로 『새떼들에게로의 망명』 『젖은 눈』 등이 있음.

 

 

 

여름숲

 

 

저만치 여름숲은 무모한 키로서 반성도 없이 섰다

반성이라

저자의 다른 글 더 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