촌평

 

옥시덴탈리즘의 두 얼굴

샤오메이 쳔 『옥시덴탈리즘』, 강 2001

 

 

이종민 李琮敏

한밭대 중국어과 교수 jmlee@hanbat.ac.kr

 

 

에드워드 싸이드(Edward Said)의 ‘오리엔탈리즘’이 중국에 수용된 싯점은 공교롭게도 1989년 톈안먼(天安門)사태 이후 중국에 대한 서구의 제재가 지속되고, 미국이 중국의 인권문제·티벳문제를 거론하면서 ‘황화론(黃禍論)’ ‘중국봉쇄론’이 유포되며, 전중국의 염원이었던 올림픽이 미국과 영국에 의해 좌절되었다는 인식이 확산됨에 따라 중국인들의 반서구적·민족주의적 경향이 노골적으로 드러난 시기였다. 이러한 정서적 분위기 속에서 오리엔탈리즘은 서구문화의 패권주의에 대한 비판적 기능을 넘어 서구에 의해 오염되지 않은 순정한 중국문화의 본질(중화성)을 추구하는 민족주의 담론으로 확산되었다. 이로 인해 대내적으로 중국문화의 정체성 확립을 통한 민족통합의 기능을 수행하고 대외적으로 중국 중심의 대중화문명권을 건설하자는 논의로 나아감으로써 관변의 애국주의 담론과 공모하는 결과를 빚게 되었다.

쳔 샤오메이(陳小眉)의 『옥시덴탈리즘』(Occidentalism, 정진배·김정아 옮김)은 중국의 오리엔탈리즘 ‘오독’과는 한차원 다른 해석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