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세환 姜世煥

1956년 강원도 주문진 출생. 1988년 『창작과비평』으로 등단.

시집 『시가 되는 순간』 『시인은 무엇으로 사는가』 『면벽』 『우연히 지나가는 것』 『앞마당에 그가 머물다 갔다』 『벚꽃의 침묵』 『상계동 11월 은행나무』 등이 있음.

kshpoet@hanmail.net

 

 

 

이런 근현대사

 

 

도봉구 방학천변 흑백사진 같은 중고서점 ‘근현대사’

아무도 찾지 않는 낡은 책을 천장까

저자의 다른 글 더 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