촌평

 

하승수 『지역, 지방자치, 그리고 민주주의』, 후마니타스 2007

지역의 눈으로 한국사회 길 찾기

 

 

김기현 金起鉉

부천YMCA사무총장 khkim21@hotmail.com

 

 

지역지방자치2008년 한국은 성장과 개발의 이데올로기가 온 사회를 휘젓고 있다. 물론 김대중-노무현정부에서도 성장과 개발이 주요 담론이었던 것은 사실이지만, 겉포장일망정 지속가능성을 얘기하고 시장만능에 대한 견제장치를 고민했던 것에 비해, 이제 한국은 정글로 변해가는 신자유주의 세계화의 거센 물결 속에서 브레이크마저 제거한 채 비장한 죽음의 레이스에 돌입한 형국이다.

이런 사회분위기에서 사회적 역동성을 보장하는 민주주의와 다양성의 문제,‘작은 것이 아름답다’는 역발상의 미학, 안전과 삶의 질을 보장하는 다양한 사회적 기제 등은 한가한 것으로 치부된다. 아직도 70년대 근대화의 허상에 매몰되어 양적 성장지표에 목을 걸고, 그 목표 달성을 위해서만 일로매진할 태세다. 이들의 눈에는 이미 상당히 성숙해진 한국사회의 발전단계와 씨스템으로 인해 복잡다단하게 전개되고 있는 다양한 문제들이 포착되지 않는다.

그래서 다시‘지역’이 중요하다. 성장과 개발의 풍랑 속에서 작지만 의미있는 사회실험을 일으키고, 후퇴하는 민주주의 속에서 민주주의의 역동성이 살아나는 거점

저자의 다른 글 더 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