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명윤 李明潤

1968년 경남 통영 출생. 2007년 『시안』으로 등단.

시집 『수화기 속의 여자』 『수제비 먹으러 가자는 말』 등이 있음.

dalsunee@korea.kr

 

 

 

첫눈

 

저자의 다른 글 더 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