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세실리아

1963년 전북 정읍 출생. 2001년 『사람의 문학』으로 등단. soncecil@hanmail.net

 

 

 

초경

 

 

포도 두 근 샀더니

맛이나 보라며 덤으로 준 천도복숭아를

단숨에 먹어치운 딸아이가

화살나무 종아리처럼 붉은 깡치를 들고

버릴 데를 찾아 두리번거리기에

아파트 화단에 던지라 했더니

길가에 침 뱉는 무식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