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 | 24인 신작시선

 

김용택 金龍澤

1948년 전북 임실 출생. 1982년 시집 『꺼지지 않는 횃불로』(공저)로 작품활동 시작. 시집 『섬진강』 『맑은 날』 『그대 거침없는 사랑』 『그 여자네 집』 『나무』 『연애시집』 『수양버들』 『키스를 원하지 않는 입술』 등이 있음. yt1948@hanmail.net

 

 

 

오래 한 생각

 

 

어느날이었다. 나는

산 아래

물가에 앉아 생각하였다.

많은 일들이 있었고

저자의 다른 글 더 읽기